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항 50대 女 백신접종 4일 후 사망…방역당국 연관성 조사 중

기사승인 2021.03.08  09:31:29

공유
default_news_ad2
26일 경북 포항북구보건소 접종실에서 북구 흥해읍 나오미 요양원 종사자들이 아스트라제네카(AZ)백신을 접종받고 있다.


[황악신문ㅣ포항=김서업 기자] 경북 포항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접종한 50대 여성이 사망해 방역당국이 연관성을 조사 중이다.

경북에서 AZ 백신을 접종받은 후 사망자가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7일 경북도에 따르면 전날 오전 4시 10분쯤 포항의 한 요양병원에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받은 50대 여성 A씨가 입원 중이던 병실에서 숨졌다.

평소 기저질환으로 뇌출혈과 와상을 앓던 이 여성은 지난 2일 오전 10시쯤 입원 중이던 요양병원에서 AZ 백신 접종을 받았다.

A씨는 이후 2~4일까지 별다른 증상이 없었지만, 전날 오전 3시 40분쯤 해당 병원 당직자의 병실 순찰에서 이상증상이 발견됐고 30분 뒤에 사망했다.

경북도와 방역당국은 접종 후 90시간이나 지나 증상이 출현했다는 점에서 백신 접종과의 연관성이 낮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A씨 사망사례를 질병관리청 예방접종 피해조사반 사망사례 안건 심의를 요청하고, 부검 여부를 논의 중이다.

포항시도 백신 부작용이 아닌 것으로 판단하고 오는 9일까지 일정에 따라 접종을 지속할 방침이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경북의 누적 백신 접종자는 1만8688명이며, 접종 후 이상반응 신고는 경증 15건, 사망 1건, 아나필락시스(과다면역반응) 1건, 입원 중 2명 등 모두 19건이 발생했다.

#황악신문 #백신 사망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