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삼성맨' 출신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 사의 표명

기사승인 2020.08.06  08:42:48

공유
default_news_ad2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


 삼성전자 출신인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가 사의를 표명했다.

5일 경북도에 따르면 전 부지사가 전날 화상으로 열린 간부회의에서 "경북의 경제 상황이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유치 신청 결정 전과 후 크게 달라질 것이다. 신공항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서는 상황에 맞는 사람이 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전 부지사가 사의를 표명한 당시 국비 확보를 위해 세종시 정부청사를 방문 중이던 이철우 도지사는 "코로나19 등 어려운 시기에 열심히 해 왔다. 검토해 보겠다"고 했다.

공모를 거쳐 2018년 8월14일 부임한 전 부지사는 32년간 삼성전자에서 일한 '삼성맨'으로 그동안 경북의 산적한 경제현안 해결에 앞장서 왔다.

한편 경북도는 대구경북통합신공항 이전 부지 선정에 따라 민간공항 분야의 적임자를 찾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천황악신문 #경북도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