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겨울비

기사승인 2019.11.17  11:46:38

공유
default_news_ad2

-조성심

오실 때 되지 않았는데도

더 이상

못 기다리노라

내게 와서는

차마 문 두드리지못하고

추적추적

한 밤내

내 방 창 앞에 내리면서

잠 못 드는 나를

흔들어 놓고

내 깊은 혼까지

물결지게 하고

그대에게 다가설 수 없어도

온몸에 묻어나는

그대의 젖은 향기

 

#김천황악신문 #詩가 있는 뜨락

 

 

김천황악신문 webmaster@hwangaknews.com

<저작권자 © 김천황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