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천시립박물관, 성산여씨 도암공파 유물 보존 착수

기사승인 2024.07.06  05:37:48

공유
default_news_ad2

[김천=황악신문] 김천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재광)은 성산여씨 도암공파로부터 문중유물을 기탁받았다고 밝혔다.

이번에 유물을 기탁한 여환승씨는 김천 성산여씨 도암공파 문중의 종손으로, 집안의 유품을 더 안전하게 보관하기 위해 김천시립박물관에 기탁하기로 결심하였다. 이에 소장유물의 보존상태를 확인하고 수탁절차를 완료하였다.

기탁된 유물은 총 31점으로, 조선 중기의 학자 여희필(呂姬弼)의 시문집인 「도암집(道巖集)」과 이를 찍어낸 판목이다. 도암집은 1816년(순조16)에 제작된 것으로, 정교(鄭墧)의 교열을 거쳐 후손 여중조(呂重祖) 등이 편집 및 간행한 문집이다.

김천시립박물관은 기탁자료의 영구 보전을 위해 박물관자료로 등록하고 주기적인 소독을 진행하며, 감정평가를 거쳐 유물보험에 가입할 예정이다. 또한, 기증 및 기탁된 유물 중 사료적 가치가 높은 자료들은 학술연구 및 전시를 통해 지역 문화유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김재광 공단 이사장은 “김천시립박물관이 기탁된 소중한 유물과 그 속에 담긴 정신문화를 지키고 계승하는 지역문화 거점 시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황악신문 #김천시 

강미숙 기자 apata77@hanmail.net

<저작권자 © 황악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